이하늬·윤계상 결별? “6년째 잘 만나고 있어요”

97384745.2.jpg 배우 이하늬가 윤계상과의 결별설을 부인했다. 이하늬의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1일 뉴스1에 “깜짝 놀랐다. 이하늬가 SNS에 반려견에 대한 마음으로 쓴 글이다. 사진이 5년 전 사진인데 강아지 사진을 보면서 추억에 잠겨서 쓴 글인데 결별 느낌으로 비쳐질지 몰랐다”면서 이하늬가 전날 SNS에 쓴 글이 윤계상과의 결별을 암시하는 글이라는 일각의 주장에 대해 부인했다. 그러면서 “이하늬가 이 이야기를 듣고 웃음을 터뜨렸다고 들었다. 예상 못했던 것 같다”며 “이하늬 윤계상 두 배우는 여전히 잘 만나고 있다. 문제 없다”고 설명했다. 이하늬는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5년전 애기 감사와 나”라며 반려 동물과 찍은 사진을 올리고 “#모든건변하니까. 설령 항상 함께하는 관계라도 그때와 지금, 나도 너도 다르니 달라지는 것이 당연하겠지만…지나고보면 사무치게 그리운 날들. 다시 돌아오지 않는 날들. 그런 오늘. .#그저하루하루충실할수밖에”라고 글을 썼다. 이 글을 본 일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로18길 17 SD빌딩 3층 (주)더유커뮤니케이션, 사업 : 264-81-07651 대표자 : 김희영, 개인정보책임자 : 박찬영 ( privacy@hinews.co.kr ) 고객센터 : 070-7162-5573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