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기 건축가, 세계에너지총회 도시설계 공모전서 최고상 수상

97382266.2.jpg한국인 건축가가 제24회 세계에너지총회 국제 도시설계 공모전에서 최고상을 수상했다. 국제 도시설계 공모전 ‘랜드 아트 제너레이터 이니셔티브(LAGI)’ 주최 측은 10일(현지 시간) 재미 한국인 건축가 박성기(39)씨의 작품 ‘별이 빛나는 층운(Starlit Stratus)’이 공모전 최고상인 1등상에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공모전은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열린 세계에너지총회(WEC)의 행사로 진행됐다. WEC는 오는 12일까지 열린다. 공모전은 UAE 사막 한가운데 조성된 ‘탄소제로’ 도시 ‘마스다르시’의 공원에 재생가능 에너지 공급이 가능한 조형물 설계를 주제로 이뤄졌다.박성기씨가 만든 작품은 태양광 세기가 강한 UAE 지역 특성을 고려해 설계됐다. 15m 간격으로 세운 기둥 99개 중 절반은 태양광 패널을 적용하고 나머지 기둥에는 수분 흡수장치를 설치한 것이 특징이라고 박씨는 소개했다. 특히 기둥에 적용된 태양광 패널을 활용해 연간 2484MWh에 달하는 전력 생산이 가능하고 흡수된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로18길 17 SD빌딩 3층 (주)더유커뮤니케이션, 사업 : 264-81-07651 대표자 : 김희영, 개인정보책임자 : 박찬영 ( privacy@hinews.co.kr ) 고객센터 : 070-7162-5573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