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전문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주문 완전 취소해야”

106308826.2.jpg유럽 보건 당국이 아스트라제네카의 백신과 혈전(혈액 응고)과 관계가 있다고 인정함에 따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대한 의구심이 증폭되고 있는 가운데, 홍콩의 전염병 전문가들이 정부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계약을 완전히 취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8일 보도했다.홍콩 정부에 코로나19 관련 자문을 하는 전염병 전문가들은 이날 정부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750만 도스의 주문을 전량 취소하고 다른 백신을 구입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전일 유럽의약품청(EMA)은 현재까지 나온 모든 자료들을 종합해본 결과, 옥스퍼드대-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과 혈전 사이의 연관성을 발견했다며 이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부작용으로 등록해야 한다고 밝혔다.홍콩의 전문가 그룹을 이끌고 있는 데이비드 후이슈청 교수는 SCMP와 인터뷰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혈전 부작용이 확인된 만큼 이의 주문을 전량 취소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뇌에 혈전이 생길 경우, 생명과 직결된다”
팔복5112 | 경기도 파주시 송화로 13 | 대표이사 강수현
사업자등록번호 593-38-00301 | TEL: 070-7716-8524 | MAIL: master@hinews.co.kr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