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 무시하는 트럼프는 안돼”…175년 만에 첫 대선후보 지지 선언한 美 과학잡지

102959244.3.jpg미국의 저명한 과학잡지 ‘사이언티픽 아메리칸(Scientific American)’이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후보를 공개적으로 지지했다. 175년 역사를 자랑하는 이 잡지가 대선에서 특정 후보 지지 선언을 한 것은 역사상 처음이다. 최근 미 서부 대형 산불의 원인을 둔 논란에서 “사실 과학이 (기후변화를) 안다고 생각하진 않는다” 등의 트럼프 대통령의 과학 경시 발언이 또다시 갈등에 불을 지핀 것으로 보인다. 사이언티픽 아메리칸 편집위원회는 10월호 사설에서 바이든 후보를 “우리의 건강, 경제, 환경을 보호하기 위해 사실 기반의 계호기을 제시하는 후보자”라고 칭하는 한편 “증거와 과학은 도널드 트럼프가 미국과 미국인들에게 치명적인 피해를 입혔다. 왜냐면 그가 증거와 과학을 부정하기 때문이다. 우리는 민주당이나 공화당을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라 인물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이라고 트럼프 대통령을 비판했다. 로라 헬무스 편집위원장은 “175년 역사가 가볍게 깨뜨릴만한 것은 아니다. 우리는 정치에서 비켜
팔복5112 | 경기도 파주시 송화로 13 | 대표이사 강수현
사업자등록번호 593-38-00301 | TEL: 070-7716-8524 | MAIL: master@hinews.co.kr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