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오래]BTS도 해체 고민…스타트업에 필요한 바퀴벌레 생존력

코로나19 확산 이후 기업의 전반적인 채무상환능력이 떨어지고 기업 간 차별화가 심화했으며, 지난해 코로나 경제충격으로 빚으로 연명하는 이른바 ‘좀비기업’이 증가했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는 기사를 접한 적이 있다. 변변치 않은 매출액과 큰 폭의 적자를 기록하며 정부지원사업과 외부투자자금으로 연명하는 것을
팔복5112 | 경기도 파주시 송화로 13 | 대표이사 강수현
사업자등록번호 593-38-00301 | TEL: 070-7716-8524 | MAIL: master@hinews.co.kr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