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카카오, 웹소설 MA로 몸집 불리기…원천 IP 확보 총력

콘텐트 사업으로 재미를 본 양대 포털이 원천 IP(지식재산권)를 확보하기 위해 글로벌 웹소설 플랫폼을 잇달아 인수하며 몸집을 불리고 있다. 7일 업계에 따르면 카카오는 콘텐트 자회사 카카오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영문 웹소설 플랫폼 '래디쉬'의 경영권을 인수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네이버는 올해 1월 글로벌 웹소
팔복5112 | 경기도 파주시 송화로 13 | 대표이사 강수현
사업자등록번호 593-38-00301 | TEL: 070-7716-8524 | MAIL: master@hinews.co.kr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