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美상무부 상대로 한 장비 반환 소송 취하

97375219.2.jpg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가 미국 상무부의 압류 통신장비 반환 조치에 따라 상무부에 대한 소송을 철회했다. 10일 중국 신랑 재경채널 등은 미국 측이 최근 통신 장비를 반환함에 따라 화웨이 미국 자회사는 9일(미국시간) 미국 정부를 상대로 한 소송을 취하했다고 보도했다. 앞서 지난 2017년 9월 화웨이는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실험을 끝낸 뒤 장비를 중국으로 돌려보내려 했고, 이 과정에서 미 상무부가 수출통제 조치 위반을 의심해 이 장비를 압류했다. 이후 화웨이는 미국 측에 수차례 반환을 요청했지만 미국 측은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이에 화웨이는 지난 6월 미 상무부를 포함한 여러개 기관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었다. 화웨이에 따르면 미국 정부는 이 장비에 대한 수출 허가가 필요하지 않았다는 사실을 파악한 이후 지난 8월 장비를 반환했다. 화웨이의 법무책임자인 쑹류핑은 성명에서 “미국 정부는 관련 장비를 임의로 2년여 동안 불법 압수했지만, 이와 연관해 자세한 해명을 하지 않았다”면서 “이에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로18길 17 SD빌딩 3층 (주)더유커뮤니케이션, 사업 : 264-81-07651 대표자 : 김희영, 개인정보책임자 : 박찬영 ( privacy@hinews.co.kr ) 고객센터 : 070-7162-5573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