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물 팔고 950억어치 자사주 매입…정용진 ‘이마트 든든하다’ 자신감

이마트가 13일 1000억원 규모의 자사주 매입과 ‘매각 후 재임대’ 방식의 자산 유동화를 통해 재무 건전성을 강화키로 한 배경이다. 익명을 요구한 이마트 관계자는 "이번 결정은 이마트 본연의 경쟁력인 오프라인 매장으로의 소비자 유입으로 돌아가자는 정 부회장의 의지"라며 "앞으로 올 기회를 반드시 잡아야 한다는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로18길 17 SD빌딩 3층 (주)더유커뮤니케이션, 사업 : 264-81-07651 대표자 : 김희영, 개인정보책임자 : 박찬영 ( privacy@hinews.co.kr ) 고객센터 : 070-7162-5573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