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상반기 영업손실 591억원 기록

쌍용자동차는 올해 상반기 ▲판매 4만7709대 ▲매출 1조4218억 원 ▲영업손실 591억 원 ▲당기순손실 303억 원을 기록했다고 16일 밝혔다. 쌍용차 재무구조는 판매 회복세와 함께 제품 믹스 변화에 따른 매출증가와 지속되고 있는 자구노력을 통한 비용 절감 효과로 전년 대비 큰 폭으로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난해 1분기(1만8619대)이후 5분기 연속 증가세를 기록하고 있는 판매는 상반기에 전년 동기 대비 18.3% 증가했다. 특히 뉴 렉스턴 스포츠&칸 등 제품개선 모델의 판매호조에 따른 제품 믹스 변화로 23.8%의 매출 증가세를 보였다. 지난 5월 6년 만에 월 최대 실적을 기록한 수출은 전년 동기 대비 42.7% 나 증가하는 등 지난 3월 이후 4개월 연속 8000대 판매를 넘어서고 있다. 판매회복에 따른 매출증가와 추가 자구노력에 따른 비용절감 효과로 영업손실 규모도 개선됐다. 전년 상반기 1779억 원 영업손실에서 올해는 591억 원으로, 당기손손실은 전년 상반기 180
팔복5112 | 경기도 파주시 송화로 13 | 대표이사 강수현
사업자등록번호 593-38-00301 | TEL: 070-7716-8524 | MAIL: master@hinews.co.kr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