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화살머리고지 유일 통로 DMZ 비마교 복구에 23억 지원키로

IE002723021_STD.jpg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정부가 지난해 집중 호우로 유실된 비무장지대(DMZ) 내 비마교를 복구하는 데 23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정부는 8일 제320차 남북교류협력추진협의회(교추협)를 열고 향후 'DMZ 평화의 길' 코스 중 하나인 철원 구간을 정상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비마교를 복구하는 데 남북협력기금으로 23억원을 지원하는 안을 심의·의결했다.

비마교는 화살머리고지로 들어서는 출입구인 57통문에서 화살머리고지로 이동하는 데 이용되는 유일한 통로다.

정부는 내년 3월 착공해 오는 2023년 12월 완공을 목표로 교량을 신설하고 접속도로를 개설할 예정이다.

전체 내용보기
팔복5112 | 경기도 파주시 송화로 13 | 대표이사 강수현
사업자등록번호 593-38-00301 | TEL: 070-7716-8524 | MAIL: master@hinews.co.kr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