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임하는 김종인 “민생 관심 없고 당권 욕심 부리는 사람 많다”

53_16178458272883_20210408501161.jpg
국민의힘을 떠나는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이번 선거 승리가 자신들의 승리로 착각하며 개혁의 고삐를 늦추면 당은 다시 사분오열에 빠지게 될 것”이라며 쇄신을 거듭 주문했다. 또 “당권에만 욕심부리는 사람이 국민의힘 내부에 많다”며 당 중진들을 향한 경고도 잊지 않았다. 김 위원장은 8일 국회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오세훈·박형준 두 후보가 압도적인 표 차이로
팔복5112 | 경기도 파주시 송화로 13 | 대표이사 강수현
사업자등록번호 593-38-00301 | TEL: 070-7716-8524 | MAIL: master@hinews.co.kr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