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재 기소 전날 또 포렌식, 이번에도 '한 방' 못찾았다

‘채널 A 기자의 강요미수 의혹’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부장 정진웅)가 이동재 전 채널A 기자의 기소 시한(5일)을 하루 앞둔 4일 이미 디지털 포렌식(복구) 작업을 끝마쳤던 이 전 기자의 노트북에 대해 다시 한번 포렌식 작업을 했지만, 별다른 증거를 찾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법조계에서는 “다시 말하면 기소 하루 전까지 한 검사장과의 ...
팔복5112 | 경기도 파주시 송화로 13 | 대표이사 강수현
사업자등록번호 593-38-00301 | TEL: 070-7716-8524 | MAIL: master@hinews.co.kr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