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 곳곳에 쓰레기, 악취’…7·9살 남매 방임한 40대 부부 입건

101961274.2.jpg두 아이를 불결한 환경에서 키운 부모가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남부경찰서는 아동복지법상 아동방임 혐의로 A씨(43) 부부를 입건했다고 14일 밝혔다. 경찰 등에 따르면 A씨 부부는 광주 남구 한 주택에서 쓰레기를 집 안에 방치한 채 7·9살 남매를 키운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 부부는 아이들에게 제때 밥을 주지 않았다거나 체벌했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지난달 24일 A씨 부부가 아이들을 쓰레기 더미 속에서 키우고 있다는 신고가 있었고, 13일 확인차 이 집에 다시 방문한 지역 아동보호전문기관 관계자가 여전히 아이들을 불결한 환경에 내버려둔 두 사람을 경찰에 신고했다. 아동보호전문기관 관계자는 “집 내부에 쓰레기가 뒤엉켜 있었고 악취가 심했다”고 전했다. 관계기관은 아이들을 석달 동안 광주 한 아동복지기관에서 보호하기로 했다. 지원방안도 마련할 계획이다. 경찰은 두 사람을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광주=뉴스1)
팔복5112 | 경기도 파주시 송화로 13 | 대표이사 강수현
사업자등록번호 593-38-00301 | TEL: 070-7716-8524 | MAIL: master@hinews.co.kr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