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 “검찰 수사 보고, 인사에 반영하겠다고 한 적 없다”

"개혁 이행 상황 충실히 보고하라는 취지...불이익도 거론한 바 없어"
검찰 내부에선 "수사 보고 제외 장담하나, 맞기 전엔 모른다" 반응
주요 보고 강화 대상 ‘졸속 개혁’ 논란 뒤따라...권고 하루만에 포함도

법무부가 일선 검찰청의 보고 ...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로18길 17 SD빌딩 3층 (주)더유커뮤니케이션, 사업 : 264-81-07651 대표자 : 김희영, 개인정보책임자 : 박찬영 ( privacy@hinews.co.kr ) 고객센터 : 070-7162-5573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