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고성] 코로나19 대응, 공무원 대상 사적 모임 4인 제한 검토

IE002902083_STD.jpg?20211125155435
 
경남 고성군(군수 백두현)은 최근 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공무원 대상 사적 모임 4인 제한을 검토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고성군은 이날 중회의실에서 백두현 군수, 박용삼 고성군의회 의장, 박창섭 고성경찰서 경무과장, 김성규 고성소방서장, 김정애 고성교육지원청장, 김태현 제8358부대 2대대장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기관장 긴급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고성군은 "이번 긴급회의는 고성군에서 단계적 일상 회복 시행 이후 하루 평균 2.3명, 총 55명의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기관별 코로나19 확진자 사각지대를 점검하고 방역과 확진자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마련됐다"고 밝혔다.
 
백두현 군수는 "단계적 일상 회복이 시작되면서 하루 평균 2.3명의 확진자가 발생하는 매우 안타까운 상황에 직면해 있다"고 했다.
 
전체 내용보기
팔복5112 | 경기도 파주시 송화로 13 | 대표이사 강수현
사업자등록번호 593-38-00301 | TEL: 070-7716-8524 | MAIL: master@hinews.co.kr
Copyright by HINEWS.net all reserved.